L'Étranger

운동일지

- 시간 : 2018-02-21, 18:20 ~ 19:01

- 장소 : 회사 헬스장

- 회차 : 47회차 (운동 11주차)


- 홈 트레이닝 : 생략

- 마무리 운동 추가(러닝머신)


* 1월 목표 : 50%달성

 - 1 몸무게 80.xxkg만들기 성공

 - 2 스쿼트 중량 50kg 이상 만들기 실패


* 2월~3월 목표

 - 1. 몸무게 79.xxxkg만들기

 - 2. 스쿼트 중량 50kg 이상(프론트 스쿼트의 경우 40kg 이상)



운동 올만에 하니까 엄청 체력적으로 지친다. 아니면 아직 새로운 업무에 익숙해지지 않아서 그런걸까?

새로 맡은 업무가 있는데, 인수인계를 해줘야 하는 사람이 다른 지역으로 발령이 나서 실제로 가르쳐 줄 사람이 없다. 메뉴얼만 보고 일을 처리해야하는 실정인데, 이놈의 메뉴얼도 원하는 정보를 빠르게 찾을수가 없다. 예외사항에 대해서 조금 구체적으로 다루어주면 좋겠는데.. 예외사항에 대해서 전혀 대처가 되지 않는다.

그래서 그런가.. 더 피곤한거같다. 


물론 운동을 점심에 하고나서 지금 상당히 나른해서 그런 문제도 있겠지만..

오늘은 운동을 하는데 조금 웃긴 일이 있었다. 점심시간이 12시부터인데, 조금 일찍 체력단련실을 들어가게 되었다. 처음으로 점심시간에 운동을 하다보니 늦을까봐 5분정도 일찍 들어갔는데, 체력단련실에 들어가기 위해서는 사원증을 찍고 들어가야하는데. 아니 글쎄 12시 이전에 들어오면 나중에 감사팀에서 교육을 할거라고...

흑흑 5분정도 일찍 들어갔지만, 정말 틀린 말은 아니다 생각이 들었다. 뭐..이미 실수한거 그냥 어쩔수없다 생각하긴 했는데, 앞으로는 먼저 생각하고 행동하기 위해 노력해야지.


어제 결심한대로, 오늘 운동하기 전에도 몸을 대피고, 후에도 몸을 달래기 위해서 전후로 러닝머신을 뛰었다. 천천히 2분 걷고, 1분 살짝 뛰고 1분 빠르게 뛰고 1분 천천히 걷고. 타바타로 빡세게 달리고 싶기도 한데, 너무 지치고 힘들까봐, 적당히 몸을 푸는 선에서 달려주었다.

훨씬 낫겠지? 

그리고 나중에 목표가 높은 무게를 드는거니까, 같은 무게로 여러번 하기보다는 무게를 높이고 횟수를 낮추도록 조정해 나가야겠다.

아무것도 못하겠다 바보가되서 ㅎㅎㅎㅎㅎ내일 운동을 할 수 잇을까?


댓글 1

운동일지

- 시간 : 2018-02-21, 18:20 ~ 19:01

- 장소 : 회사 헬스장

- 회차 : 47회차 (운동 11주차)


- 홈 트레이닝 : 생략

- 마무리 운동 추가(러닝머신)


* 1월 목표 : 50%달성

 - 1 몸무게 80.xxkg만들기 성공

 - 2 스쿼트 중량 50kg 이상 만들기 실패


* 2월~3월 목표

 - 1. 몸무게 79.xxxkg만들기

 - 2. 스쿼트 중량 50kg 이상(프론트 스쿼트의 경우 40kg 이상)



두번째 운동! 중량을 낮추고, 횟수를 늘렸다(스쿼트 기준)

운동을 시작할 때 몸을 안풀고 바로 시작하는 편인데, 왜냐면 어차피 낮은 중량부터 시작하기 때문에 몸에 부하가 덜 갈꺼라고 판단한 이유와 운동을 짧은 시간 내로 해야한다는 압박이 다소 있어서 그렇게 진행하였던 것 같다.

이제 운동을 하게 된다면, 조금은 내 몸이 익숙해질 수 있는 시간을 만들어두고 운동을 시작하고자 한다. 또한, 마무리 운동도 하여 다음날 운동 진행에 차질이 없도록...

이제 슬슬 자료를 한글에서 엑셀로 바꿔야 할 거 같은데 어떤식으로 손대야할 지 모르겠네...


이제 다시, 운동을 제대로 시작해봅시다!

댓글 1

운동일지

- 시간 : 2018-02-20, 12:30 ~ 12:50 (20분 이내 성공)

- 장소 : 회사 헬스장

- 회차 : 46회차 (운동 11주차)


- 홈 트레이닝 : 생략


* 1월 목표 : 50%달성

 - 1 몸무게 80.xxkg만들기 성공

 - 2 스쿼트 중량 50kg 이상 만들기 실패


* 2월~3월 목표

 - 1. 몸무게 79.xxxkg만들기

 - 2. 스쿼트 중량 50kg 이상(프론트 스쿼트의 경우 40kg 이상)






이제 다시 운동 시작! 약속이 없다면 점심시간에, 약속이 있다면 저녁시간에 가서 운동을 최대한 하려고 한다.

확인해보니까, 회사에는 현재 바벨이 하나밖에 없어서 점심시간에는 이용하는 고객이 없던데 저녁에는 어떻게 될지 모르겠다. 


21일 오늘은 점심에 갑자기 약속이 생겨 피치못하게 저녁에 핼스를 해야할 것 같다. 오늘 보고.. 저녁에도 이용 고객이 있는지 없는지 확인해봐야지.


오늘 운동하면서 바보같이, 전체 중량이 20kg로 했던 운동을 한 쪽에 20kg로 진행했던걸로 착각하여 40kg짜리로 운동을 하다가 다칠거같아서 30kg로 낮췄다 ㅋㅋㅋㅋㅋㅋㅋㅋ그러면서 한 생각이 아 역시..운동안하니까 허접되는구나..하면서 나름 파이팅을 외쳤는데, 운동일지를 쓰다보니 내가 참 바보였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ㅋㅋㅋㅋㅋㅋㅋ


이제 특별한 일 없는 이상! 빠지지 말자!






*** 운동을 실제로 하지 못한, 운동일지를 남겨둔다. 인사이동이 발표나기 전이라서... 운동을 무조건 할 수 있을지 알았지..

운동도 하고, 학원도 가고.

작년 1월쯤에는, 내가 살게된 도시가 많이도 어색하고 어쩌다 연고도 없고 친구도 없는 이 곳에 떨어져서 살고있는가 라는 생각에 매일 퇴근하고서 PC방에가서 오버워치를 했다. 그래서 그런가, 당시 오버워치 시즌4였던것 같은데 플레티넘까지 찍고 떨어지는게 무서워서 접었던 기억이 난다. 열심히 했지....


그래서 그런지 괜히 같이하는 팀원들한테 욕도하고 ㅋㅋㅋㅋㅋㅋ(못한다고), 욕하면 던지기도 하고 그러면서 엄청 퇴근 후 게임도 하고 널널한 시간을 즐겼던 것 같다. 바쁘지도 않은 하루하루.


하지만 나는 운동도 하고, 학원도 가서 정신없는 내가 더 좋다. 얼마나 내가 자라나고 있는지는 측정하긴 어렵고, 운동에 있어서 기준치가 될 바로미터는 '체중'과 '근력'일텐데.. 사실 20여분간의 운동을 46번 진행하면서 크게 달라진 건 없는 것 같다. 

체중에 있어서는 무게가 2kg정도 감량한 것 같고 (83->81), 근력에 있어서는, 음 36kg로 시작했던 스쿼트가 40kg까지 올라갔다가 프론트 스쿼트로 바뀌면서 반타작으로 줄어들었지...

그리고 불량한 자세로 인해 신체에 데미지가 올 수 있는것도 배웠고.


오늘 정신없이 일을 해서 그런가, 궁시렁 궁시렁 지난날을 돌아보는 포스팅이 되었다.


앞으로 하루 8시간 푹 잘 수 있도록, 수면시간 관리만 잘 하면 더 좋을텐데..저녁에 집에서 운동하기가 싫어서 11시까지 버티다가 운동하면 11시 반, 사람들과 연락하고 포스팅하고 롤챔스 보다보면 12시 반이나 되어 늦게 잠들게 된다.

수면시간은 잘 관리해보자..


https://sleepyti.me/


7시 일어나야 하루가 개운할 것 같은데..

Comment +4

[창원 상남동] 숙이네식당, 매장간판!

​[창원 상남동] 숙이네식당, 매장위치!

상남동 올영~빠리바게트 골목에서 빠리바게트 건물 2층입니다.

[창원 상남동] 숙이네식당, 계단을 올라 2층으로 가면 뽕앤까스와 함께 있는 숙이네밥집!

[창원 상남동] 숙이네식당, 매장 정문

뭔가 쉽게 들어가기 어렵죠? ㅋㅋㅋㅋ​

[창원 상남동] 숙이네식당, 메뉴판.

저게 다 입니다 ㅋㅋㅋㅋㅋ혼자 방문한 제가 주문가능한 선택지는 정식(6,000\)밖에 없습니다.

[창원 상남동] 숙이네식당, 올영이 보이는 매장​

[창원 상남동] 숙이네식당, 매장전경

정식을 주문하니 밥을 준비하시고 있습니다.

[창원 상남동] 숙이네식당, 정식(6,000\) 등장!

창원 상남동에서 6,000짜리 밥 찾기가 정말 어려운데, 여기는 6,000에 반찬 12가지에 메인반찬 1개(고등어), 그리고 씨락국까지!
정말 밥집이라는 이름에 어울리는 메뉴입니다.

그리고 정식답게, 주문할 때 마다 메뉴가 바뀌었는데 이전에는 돼지고기 조림과 조개탕이 나오기도 하였습니다.
마치 대학가에 있는 기분좋은 밥집같은 느낌!​

[창원 상남동] 숙이네식당, 정식 항공샷!​


[창원 상남동] 숙이네식당, 고등어 조림

​​

[창원 상남동] 숙이네식당, 파래무침

아 정말, 파래를 오랜만에 먹었는데 바다의 맛이 느껴지더라구요!

[창원 상남동] 숙이네식당, 밥과 씨락국

밥도 듬뿍 주시고!​

[창원 상남동] 숙이네식당, 고등어 분해기

고등어 조림에 나온 고등어 배를 갈라보니 정말 튼실하더라구요


숙이네밥집은 사실 제 기준으로 음식이 조금 짠 편에 속하였습니다.
그래서 발걸음이 자주 가지는 않았지만, 타지살이를 하며 가끔 가족이 해주는 따듯한 밥이 생각나면 찾아가게 되었습니다.

다행이도 이 날은 간이 딱 맞아서 맛있게 먹었구요!

상남동에는 다소 자극적인 음식이 많은데, 가슴까지 따듯해지는 음식이 생각난다면 방문하시길 바랍니다.


위치 : 경상남도 창원시 성산구 마디미로9번길 4 삼원회관
(다이소 근처, 빠리바게트 골목 안 상가 2층)

Comment +2

​[건대] 아찌떡볶이, 입구

[건대] 아찌떡볶이, 위치

 건대 맛의 거리에서 쭉~ 걸어 들어오셔서, 화양시장 안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건대] 아찌떡볶이, 메뉴판

가격이 약간 오르긴했지만, 그래도 14년도에 처음 만난 아찌떡볶이의 가격과 크게 차이는 안난다.
거의 1년만에 방문했는데, 범벅메뉴에서 튀긴 갯수가 조금 줄어들긴했는데..
왜이렇게 야박해! 이런 느낌보다는 아..예전이 너무 혜자였지 이런 느낌이 들어서 여전히 방문해서 맛있게 먹을 수 있었다.


​​[건대] 아찌떡볶이, 튀김들

야채튀김, 김말이, 오징어튀김, ​

​​​[건대] 아찌떡볶이, 튀김들2

새우튀김, 김밀이, 만두튀김

​​[건대] 아찌떡볶이, 그리고 오댕과 떡볶이​

​​​[건대] 아찌떡볶이, 이렇게 줄 서 있습니다!

보다시피, 튀김 옷이 굉장히 깨끗하다. 문을 연지 얼마 안된 시간이라서 더욱 깨끗해 보일 수도 있지만, 아찌 떡볶이에 튀김기름을 보면 항상 깨끗했다.
떡볶이도 정말 맛있지만, 튀김도 정말 맛있어서 더욱 매력있는듯!

​​[건대] 아찌떡볶이, 매장 인테리어

​​[건대] 아찌떡볶이, 메뉴판2

매장안에도 메뉴판이 걸려있긴 한데, 시크한 주인 아찌께서는 주문을 하고 들어가라고 말씀하시기 때문에ㅋㅋㅋㅋㅋㅋ
주문하고 들어가야 합니다.

우리는 먼저 떡+튀+순 범벅 2인(6,000\)과 부산어묵(2,000\)을 주문하였다.
예전에는 범벅을 시키면 튀김 3개는 고를 수 있었던거 같은데, 이제 2개만 주문하라고 하셔서 

새우와 김말이를 주문!


​​[건대] 아찌떡볶이, 떡튀순범벅 2인분과 오댕 등장!

떡볶이 특징이 길게 잘 빠진 떡을 활용하였는데, 살짝 매콤한게 정말로 매력적이다. 이 날 먹을때는 신토불이 떡볶이보다는 1.3배 정도 더 매웠던 듯.
의외로 많이 매워서 놀랐다.

그리고 순대가..크 정말 좋은 맛있는 순대였다. 촉촉하게..잘 삶아진 순대였으며,
오뎅도 살짝 꼬들꼬들한 오뎅이어서 식감이 정말 좋았다. 

생각해보니까 정말 모든 메뉴가 맛도 있었지만, 식감이 너무 좋아서 ​더욱 즐거웠다.


​​[건대] 아찌떡볶이, 떡+튀 범벅(3,000\) 추가!

그리고 우리는 양이 부족하여, 떡튀범벅을 추가하였다고 한다..

주소 : 서울 광진구 화양동 34-5

영업시간 : 11:30 ~ 22:00



* 촤근 사내 전보로 인하여 운동 및 포스팅이 불성실합니다. 빠른시일 내로 정상화할께요!

Comment +2